석탄公, 석탄 광산기술 동영상 유튜브 공유
석탄公, 석탄 광산기술 동영상 유튜브 공유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채탄·굴진 등 갱내·갱외 작업뿐 아니라 세부 공정기술 포함
석탄공사가 공유한 ‘석탄광산 기술동영상’ 캡쳐 사진.
석탄공사가 공유한 ‘석탄광산 기술동영상’ 캡쳐 사진.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대한석탄공사(사장 유정배)는 창립 70주년을 맞아 그동안 축적돼 온 석탄광산 개발 및 운영에 관한 기술 영상을 석탄공사 유튜브 채널에 공개했다고 1일 밝혔다.

한때 국내 석탄산업은 347개 탄광 6만2,000여명에 달하던 탄광 종사자가 현재 5개 탄광 2,300여명 수준으로 감소했으며 연간 생산량은 지난 1988년 2,430만톤에서 지난해말 108만톤으로 95% 이상 감소했다.

석탄공사 또한 창립 이래 최고 생산기인 1988년 522만톤을 정점으로 석탄합리화정책에 따라 감산을 거듭하면서 현재에는 47만여톤의 생산 규모로 감소되며 운영인력 또한 급감했다.

석탄공사는 지속적인 고급 인력 유출로 인한 석탄광산 운영기술의 단절과 사장방지를 위해 지난 2018년부터 석탄광산 개발 및 운영에 관한 기술을 영상화해 8개 분야 63편의 석탄기술 동영상을 제작한 바 있다.

석탄기술 동영상은 석탄광산의 채탄·굴진·보갱·안전·공무·품질·지질·측량분야로 구성돼 갱내 작업뿐만 아니라 갱외 작업까지 포함해 전반적인 생산프로세스와 세부 공정기술까지 석탄광산 전체를 이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것이 석탄공사의 설명이다.

또한 석탄공사는 보유 기술을 축적 및 데이터베이스화 해 사장시키지 않고 유지, 발전시키는 데 집중할 계획이며 향후 남북 경협을 대비해 북한과의 실질적 협력을 증대하는데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강조했다.

유정배 석탄공사 사장은 “석탄기술을 영상화함으로써 내부적 활용 뿐만 아니라 산업계 이해관계자와 자원개발 관련 학부생의 지식 함양, 석탄산업의 이해도 제고를 위해 유용하게 활용되기를 바란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