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公,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 지원기금 조성 ‘앞장’
해양환경公,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 지원기금 조성 ‘앞장’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0.06.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승기 이사장, ‘해양플라스틱 제로’ 예·적금상품 가입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우)이 예·적금상품에 가입하고 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우)이 예·적금상품에 가입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박승기)은 3일 박승기 이사장이 송파구 소재 Sh수협은행 가락동금융센터를 방문해 해양쓰레기 저감을 위한 ‘Sh 해양플라스틱 제로 예·적금’ 상품에 가입했다고 밝혔다. 

‘Sh 해양플라스틱 제로 예·적금’은 △해양쓰레기를 줄이겠다는 서약서 서명 △환경 관련 봉사활동 참여 인증 시 최대 0.3%의 우대금리(예금은 최대 0.25%)를 제공해 가입자들의 해양쓰레기 저감 참여를 적극적으로 독려하는 공익상품이다.

공단은 수협과 지난 3월 이번 상품의 활용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수협에서는 이 상품의 연평균 잔액 0.05% 이내에서 해양플라스틱 등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을 지원하는 기금을 조성하고 공단은 이 기금을 활용해 해양쓰레기 저감 및 해양환경 보전 활동을 적극 추진하기로 약속한 바 있다.

박승기 해양환경공단 이사장은 “해양쓰레기 저감 활동에 참여할 수 있는 이번 상품에 국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을 바란다”라며 “공단은 앞으로도 국민과 함께 할 수 있는 해양쓰레기 저감 등 해양환경 보전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