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과 간담회 가져
가스안전公,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과 간담회 가져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롯데케미칼 대산 NCC Plant 폭발사고 예방 대책 일환
롯데케미칼 대산공장 NCC Plant 폭발사고 예방 대책의 일환으로 가스안전공사가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롯데케미칼 대산공장 NCC Plant 폭발사고 예방 대책의 일환으로 가스안전공사가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과 간담회를 가졌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대행 김종범)는 5일 충남 천안 소재 충남지역본부에서 2020년도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을 대상으로 고 위험· 장기사용 특수반응설비의 안전관리 향상과 기술지원 확대를 위한 간담회를 열었다.

이번 간담회에는 박원준 가스안전공사 석유화학진단처장을 비롯한 공사 실무자와 올해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의 안전·환경·보건 실무자를 포함한 30여명이 참석했다.

가스안전공사는 연일 증가하는 코로나19 확산에도 불구하고 최근 롯데케미칼 대산공장 NCC Plant 폭발사고 예방대책의 일환으로 정밀안전검진제도 운영개선 및 사고예방 강화를 위해 이번 간담회를 어렵게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석유화학시설 사고사례 및 신증설 관련 현안사항 공유, 정밀안전검진 제도개선을 위한 지침 개정(안), 코로나19 확산으로 인한 해외제품 검사 추진 방안 등 주요 사항에 대해 논의가 이뤄졌다.

한편 정밀안전검진 대상 사업장 간담회는 앞으로도 실무자 상호간의 활발한 의견개진과 정보교류를 통해 석유화학 안전관리 제도개선 및 대형 사고예방에 기여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