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석유화학시설 안전확보 기술협력 지원
가스안전公, 석유화학시설 안전확보 기술협력 지원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6.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화토탈과 MOU 통해 인적교류 및 안전진단기술 업그레이드
맞춤형 안전자문 제공으로 사업장 안전관리 능력 향상
허영택 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좌)가 한화토탈 대산공장에서 석유화학시설 안전확보를 위한 기술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허영택 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좌)가 한화토탈 대산공장에서 석유화학시설 안전확보를 위한 기술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김종범 사장 직무대행)는 8일 충남 서산 한화토탈 대산공장에서 석유화학시설 안전확보를 위한 기술협력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양 사 간 기술지원과 인적교류를 통해 석유화학시설의 안전진단기술 향상과 사고예방 활동을 효과적으로 수행하기 위해 추진됐다.

양사는 △위험성평가 및 시설·장치 유지관리를 위한 교육지원 △국내외 주요사고사례 및 선진 안전관리기술 공유 △안전진단분야 기술 컨설팅 제공 등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게 된다.

가스안전공사는 위탁교육(HAZOP·QRA 위험성평가 등)과 법령·코드·안전관리제도 등 안전분야 자문을 지원해 한화토탈의 안전관리능력을 향상시키고 사업장 가스사고 예방에 기여할 계획이다.

한화토탈은 기술인력의 현장 교육을 지원하고 선진 안전관리기법을 공유해 공사 기술인력의 전문성을 향상시킬 예정이다.

허영택 가스안전공사 기술이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가 체계적인 상호 기술협력의 기틀을 마련함으로써 석유화학시설의 안전기술능력을 선진화하는 데 기여함은 물론 가스사고 예방의 효과를 거둘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