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재시험연구원, ‘ESS 자동소화시스템 개발’ 주관기관 선정
방재시험연구원, ‘ESS 자동소화시스템 개발’ 주관기관 선정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0.0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련 기업 및 대학 참여 컨소시엄 진행
화재보험협회 방재시험연구원 전경.
화재보험협회 방재시험연구원 전경.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화재보험협회(이사장 이윤배) 방재시험연구원이 2020년도 소방청 연구개발사업 ‘ESS(에너지저장장치) 화재 대응을 위한 자동소화시스템 개발’연구 주관기관에 선정됐다.

연구과제는 앞으로 5년간 화재보험협회 방재시험연구원(FILK) 주관으로 관련 기업 및 대학 등이 참여하는 산학연 컨소시엄을 통해 진행된다.

주요 내용은 △재난안전 플랫폼 연계 AI 기반 ESS 조기 화재감지시스템 개발 △ESS 열폭주 방지 가능한 최적의 자동소화시스템 개발 △ESS 안전기술기준안 개발 등이다.

화재보험협회 방재시험연구원의 관계자는“이번 연구과제가 성공적으로 수행될 경우 ESS 화재사고 시 화재감지시스템에 의한 조기 감지와 자동소화시스템에 의한 초기 소화가 가능하게 돼 화재 피해를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또 “개발된 기술기준은 국내는 물론 해외 ESS 시장에도 적용함으로써 관련 산업의 안정적인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방재시험연구원은 그동안 ESS 화재안전대책에 관한 연구, ESS 화재확산 및 소화시스템의 화재진압특성 분석 등 다수의 정부와 민간 연구과제를 실증실험을 통해 성공적으로 수행한 바 있어 ESS 화재특성과 관련된 R&D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