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 ‘인천 상공대상’ 사회복리부문 대상 수상
삼천리, ‘인천 상공대상’ 사회복리부문 대상 수상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07.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다양한 사회공헌활동 지속 전개 공로
‘제 38회 인천 상공대상’ 서 삼천리가 사회복리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제 38회 인천 상공대상’ 서 삼천리가 사회복리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는 2일 인천상공회의소가 주관하는 ‘제38회 인천 상공대상 시상식’에서 사회복리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인천 상공대상은 1983년부터 지역의 산업발전과 사회공헌에 기여해 모범이 되는 기업과 기업인을 격려하고자 실시되고 있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삼천리 등 2개 단체와 개인 3명을 대상으로 시상이 진행됐으며 삼천리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사회복리 증진에 이바지한 점을 인정받아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인천광역시 5개 구와 경기도 13개 시에 도시가스를 공급하는 국내 최대 도시가스 기업 삼천리는 지역사회와의 상생에 다방면으로 힘쓰고 있다. 취약계층의 노후 가스시설을 무상으로 교체하고 가스 타이머콕을 설치해 에너지 복지를 향상시키는 ‘가스안전 사랑나눔’, 인천시 연수구에 위치한 청량산에서 식목활동, 환경정화활동, 산불예방 캠페인 등을 펼쳐 깨끗하고 풍요로운 산림을 조성하는 ‘Clean Day’, 장애아동 양육시설인 동심원에서 매년 연말 아이들에게 특별한 크리스마스를 선사하는 ‘사랑나눔의 날’ 등의 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 오고 있다.

아울러 삼천리는 지역사회 재난상황 발생 시에도 나눔 실천에 앞장서고 있다. 지난 해 인천시에서 발생한 적수현상으로 피해를 입은 주민들을 지원하는 데 힘을 보탠 바 있으며, 최근에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인천시 소외계층을 돕기 위해 성금 3천만원을 후원하고 공연·예술 등 침체된 문화산업 활성화를 지원하고자 3억원을 기부하는 등 코로나19 극복에 적극적으로 힘을 더하고 있다.

앞으로도 삼천리는 지역사회와의 공생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통해 나눔상생 경영을 실현해 나가는 것은 물론,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사랑받는 기업’으로 거듭나는 데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