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앱, 미니태양광서비스 제공 ‘E통합플랫폼 진화’
가스앱, 미니태양광서비스 제공 ‘E통합플랫폼 진화’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11.11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시간 발전량 예상·절약 금액 한눈에 확인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최근 정부의 ‘2050 탄소 중립 선언’ 등 온실가스와 미세먼지 동시 감축을 위한 정책 수단 강화에 따라 깨끗하고 안전한 에너지 전환문제가 화두로 떠오르고 있다.

서울시를 포함한 각 지역에서는 태양광 미니발전소(미니태양광) 보급사업을 확대하고 지원 대상을 늘려가는 추세이며 이에 고객수요도 점차 늘어나고 있다.서울도시가스와 인천도시가스 등이 이용 중인 모바일 고객센터 서비스 ‘가스앱’은 지난 10월 서울시민햇빛발전협동조합과 제휴를 통해 업계 최초로 ‘미니태양광서비스’를 오픈했다. 

가스앱을 통해 미니태양광 설치 신청부터 실시간 태양광 발전량 조회, 예상 절약 금액을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는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해 에너지 통합 플랫폼으로의 입지를 한층 공고히 한 것이다.

미니태양광, 월 5,000~1만5,000원 전기 요금 절약 효과
태양광 발전은 석탄 등의 연소 과정 없이 전력을 생산하며 온실가스와 대기오염을 유발하는 요소가 발생하지 않기 때문에 미세먼지 등 대기 환경의 개선과 온실가스 감축 효과가 있다. 

발전 방식은 1kW 미만의 태양광 모듈을 아파트 베란다 또는 단독주택, 건물의 옥상이나 지붕에 설치해 사용하며 이렇게 생산된 전기는 발전과 동시에 실시간으로 소비되면서 전기 요금 절감 효과가 발생한다.

일조량, 설치환경, 음영 여부 등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325W 패널 1개당 월평균 약 31kWh의 전기가 생산되며 이는 800리터급 양문형 냉장고의 한달 소비전력과 비슷한 수준으로 요금제와 누진구간에 따라 월 5,000~1만5,000원 수준의 전기 요금을 절약할 수 있다.

가스앱 통해 미니 태양광 신청 시 IOT 미터기 지원 등 추가 혜택
미니 태양광의 설치비는 325W 패널 1개당 50만 원으로 서울시와 자치구에서 44만 원의 보조금을 지원받으면, 실제 고객 부담금은 6만 원 정도이다., SH 임대 아파트의 경우에는 고객 부담금 없이 전액 무상으로 설치 가능하다. 

설치는 가스앱 회원 중 서울도시가스 공급 권역내 아파트 거주자를 대상으로 우선 신청 받고 있으며, 5만원 상당의 IoT 미터기와 추가 혜택을 11월 30일까지 신청자에 한하여 제공한다. 설치 후 관련 메뉴를 통해 실시간 발전량(일간, 월간, 연간, 누적)과 예상 절약 금액을 언제든 쉽게 확인할 수 있다.

서울도시가스 권역 내 아파트 대상 우선 서비스, 오픈 1주 만에 설치 신청 150건 증가
서울도시가스 공급 권역 내 아파트를 대상으로 우선 선보인 ‘미니 태양광 서비스’는 오픈 1주일 만에 설치 신청 건수가 약 150건을 넘는 등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가스앱은 내년 서울시를 비롯한 지자체의 미니 태양광 보급 정책 확대에 발맞추어 서비스 대상 범위를 확장 준비 중이다.

박동녘 에스씨지랩 대표는 “가스앱의 전기 요금 조회 서비스와 이번에 선보인 미니 태양광 서비스는 가스, 전기에 이어 친환경 신재생 에너지의 대표 격인 태양광 에너지 영역까지 서비스 범위를 확장함으로써 통합 에너지 서비스로의 발판을 다졌다는 점에서 큰 의미를 지닌다.”라며 “다음 달 초 오픈 예정인 ‘우리 집 에너지 사용량 조회 서비스’ 등을 통해 모든 에너지 영역을 아우르는 플랫폼으로 변모해 나갈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