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천리ENG, 소외계층에 따뜻한 나눔의 손길 전해
삼천리ENG, 소외계층에 따뜻한 나눔의 손길 전해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0.12.21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동양육시설 ‘안양의 집’에 밀키트 120명 분량·에어프라이어 쾌척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SL&C)로부터 밀키트와 에어프라이어를 선물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SL&C)로부터 밀키트와 에어프라이어를 선물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SL&C)가 코로나19 장기화로 더욱 어려워진 소외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안양시에 위치한 아동양육시설 ‘안양의 집’에 120명 분량의 중식 밀키트 제품과 에어프라이어를 전달했다고 21일 밝혔다.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는 지난해 ‘안양의 집’을 직접 방문해 짜장면, 탕수육 등 각종 요리를 직접 만들어 아이들에게 제공하는 ‘짜장데이’ 행사를 개최한 바 있다.

올해도 동일한 행사를 계획했으나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지원으로 행사 성격을 바꿔 에어프라이어로 아이들도 쉽고 재미있게 직접 만들 수 있는 짜장면, 마늘볶음밥, 탕수육 등의 중식 밀키트를 선물했다.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의 관계자는 “아이들을 직접 만나 따스한 요리를 선물하고 싶었으나 올해는 여건이 되지 못해 아쉽다”라며 “올 한해 코로나19로 외출을 자제한 채 답답한 실내 생활을 해 왔을 아이들이 특식을 통해 잠시나마 행복해 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향후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는 업의 특징을 살려 지속적인 나눔 활동을 전개하며 사회적 가치 실현 및 그룹 비전인 ‘사랑받는 기업’으로 나아가는 데 기여할 계획이다.

한편 모던 중식당 ‘Chai797’과 한우등심전문점 ‘바른고기 정육점’ 등 브랜드를 통해 전국에서 40여개 직영 매장을 운영하고 있는 삼천리ENG 외식사업본부는 최근 밀키트 사업에 진출하는 등 급변하는 트렌드에 적극 대응하며 외식 사업 역량을 강화해 나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