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집단에너지사업, 온실가스 감축 적극 기여”
한난, “집단에너지사업, 온실가스 감축 적극 기여”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1.08 16: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일 제품 생산 기업간 배출수준 비교해야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최근 기후변화센터가 발표한 온실가스 배출량분석 보고서 내용과 관련해 한난은 친환경 에너지공기업으로서 집단에너지사업 수행을 통해 국가 온실가스 감축에 적극 기여하고 있다는 입장을 밝혔다.

한난의 분석에 따르면 지난 6일 기후변화센터가 발표한 자료는 500개 상장기업 중 온실가스 배출량 정보를 공개하고 있는 110개 기업을 대상으로 하고 있으며 그 대상에는 국내 온실가스 배출권거래 대상 에너지관련 기업 48개 중 한난 등 5개 기업만 포함된 것으로 나타났다.

한난은 온실가스 배출권 거래 대상기업을 제외하고 각 업종의 특성을 고려치 않은 단순 매출액대비 배출량 수치만 전달하는 것은 국민들에게 오해를 불러 일으킬 수 있다고 우려했으며 오히려 동일한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 간에 온실가스 배출 수준을 비교하는 것이 기후리스크 관리 및 온실가스 감축 노력을 평가하는 것이 합리적이라고 밝혔다.

한난 관계자는 “한난은 친환경에너지 공기업으로서 다양한 온실가스 감축사업 추진과 에너지 효율 향상 노력으로 탄소경영을 선도해 왔으며 그 결과를 인정받아 탄소정보공개프로젝트(CDP)에서 ‘에너지 유틸리티 부문 우수기업’으로 5년 연속 선정됐다”라며 “이번 온실가스 배출량분석 보고서 내용은 온실가스 감축에 있어 국가적으로 중요한 역할을 수행하고 있는 한난을 비롯한 집단에너지사업자들의 공적 가치를 반영하고 있지 못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집단에너지사업은 정부가 에너지자원이 부족한 우리나라의 여건을 감안해 고효율의 열병합발전시설과 버려지는 열의 재활용을 통해 국민들에게 열과 전기를 공급하기 위해 시작된 사업으로서 세계적으로도 온실가스 감축 수단으로서 그 가치를 인정받고 있는 사업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