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公, 2021년 신입직원 공개 채용
환경公, 2021년 신입직원 공개 채용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4.22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5월3일 서류접수 마감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환경공단(이사장 장준영)은 코로나19로 인한 취업난 해소 및 공단의 원활한 사업추진을 위해 전년대비 30명이 증가(13%) 한 262명의 신입직원을 공개 채용한다.   

채용 분야는 △일반직 6급 167명(사무직 22명, 기술직 145명) △일반직 8급 42명(장애인 11명, 보훈 13명, 고졸 14명, 수도통합운영센터 4명) 및 공무직 53명이다.

입사지원서 접수는 오는 5월3일 오후 3시까지 온라인 채용사이트(https://keco.bzpp.co.kr)를 통해 진행되며 서류·필기 및 면접전형을 거쳐 7월 초 임용할 예정이다.

공단은 지난해 코로나19 확산에도 자체 방역계획을 수립해 고사장별 시험 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당국과의 긴밀한 협조를 통해 총 232명의 신입직원을 채용한 바 있다.

올해는 지난해 보다 30명이 늘어난 총 262명의 정규직을 공개 채용해 정부의 일자리 창출 정책에 적극 부응할 방침이다.

또한 이번 채용에서 장애인, 저소득층 등 사회 취약계층에 대한 채용을 확대해 전체 채용인원의 16%인 42명을 사회형평적 채용으로 선발한다.   

특히 공단은 △저소득층 △북한이탈주민 △다문화 가정 자녀 △경력단절여성 등 사회적 약자에 대한 채용목표제를 처음 도입해 보다 적극적으로 사회형평적 채용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장준영 환경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분들에게 희망이 될 수 있도록 신속하고 공정하게 채용 절차를 진행할 것”이라며 사회형평적 채용 확대로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