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2KOREA·신한은행, 수소산업 확대 협력
H2KOREA·신한은행, 수소산업 확대 협력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05.10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린뉴딜 성공적 사업추진 MOU 체결
김성복 H2KOREA 단장, 문재도 H2KOREA 회장, 정지호 신한은행 그룹장, 구형회 신한은행 본부장(좌부터)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성복 H2KOREA 단장, 문재도 H2KOREA 회장, 정지호 신한은행 그룹장, 구형회 신한은행 본부장(좌부터)이 MOU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수소융합얼라이언스(회장 문재도, 이하 H2KOREA)와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이 수소산업 확대 협력에 나선다.

H2KOREA와 신한은행은 10일 H2KOREA 대회의실에서 그린뉴딜 성공적 사업추진을 위한 제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MOU 체결은 정부가 탄소중립을 위해 그린뉴딜 정책을 추진하는 가운데 핵심요소인 수소산업의 관련 시장 확대 및 기업 참여 유도를 위해 마련됐다.

또한 초기단계인 수소산업에 금융지원 등으로 전문기업을 육성하고 민간단위의 투자 확대로 생태계를 조성해야 하는 상황에서 수소산업을 대표하는 민관 기관과 금융사가 함께 협력해 기반을 조성해 나간다는 점에서 의미가 있다.

양 기관은 탄소중립 이행을 위한 그린뉴딜 수소산업 확대에 각 기관이 보유한 역량을 결집해 전략적 파트너십을 강화하기로 했으며 H2KOREA가 중점적으로 추진 중인 수소전문기업 육성, 수소생산·공급 인프라 구축, 수소에너지 보급 활성화를 위한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모델 발굴 등 미래 성장산업인 그린뉴딜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해 적극적으로 협력하기로 했다.

또한 신한은행은 그린뉴딜 관련 H2KOREA에서 인증한 수소전문기업 육성을 위해 성장단계별 금융지원은 물론 세무·회계·인사·법률·컨설팅 등 서비스 제공으로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김성복 H2KOREA 단장은 “정부의 탄소중립 선언에 따라 수소경제의 역할이 중요시되는 가운데 이번 MOU는 국내 수소산업 시장에 금융지원을 활성화하는 마중물 역할을 했다는 점에서 중요한 의미를 갖는다”라며 “신한은행과의 상호 사업기회를 공유함으로써 양사의 사업 성장을 동반 견인하는 파트너 관계로 성장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정지호 신한은행 그룹장은 “이번 MOU를 통해 H2KOREA와의 K-그린뉴딜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해 나갈 것”이라며 “친환경 산업에 대한 투자와 금융지원 등 그린뉴딜 인프라 구축에 적극 참여해 정부가 추진하는 그린뉴딜 정책의 성공적인 수행을 위해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