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경영진 합동 안전점검
한전원자력연료, 경영진 합동 안전점검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14 15: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수로 원자력연료 성형가공시설 증설공사 현장 찾아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앞줄 우)과 경영진이 경수로 원전연료 성형가공시설 건설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최익수 한전원자력연료 사장(앞줄 우)과 경영진이 경수로 원전연료 성형가공시설 건설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최익수)는 14일 안전경영 활동의 일환으로 최익수 사장을 비롯한 경영진이 참여한 가운데 현장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경영진 주도의 현장 안전점검은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조직문화를 확산하고 전 직원의 안전의식을 고취시켜 대형 건설공사 현장에서의 재해예방을 위해 시행됐다. 

현장 안전점검에 나선 최익수 사장과 경영진은 경수로 원자력연료 성형가공시설 증설공사 현장을 찾아 주요 공정 및 작업 상황을 점검하고 추락방지시설 및 낙하물 방지조치 상태, 작업자 안전보호구 착용 및 관리상태, 화재예방 조치 및 소방시설 관리상태 등을 직접 점검했다.
 
특히 다가오는 혹서기 및 장마철을 대비해 근로자 보호 조치 상태를 점검하며 재해취약시기에 발생할 수 있는 산업재해 예방을 위한 안전보건분야 관리실태 전반에 대한 집중 점검도 실시했다.

최익수 사장은 “지속적인 안전관리로 근로자와 지역주민 모두가 안심할 수 있는 원자력 시설을 만들 것”이라며 “예방중심의 안전문화 정착을 위해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경수로 원전연료 성형가공시설 증설을 위해 2014년 12월 제3공장의 핵연료 가공사업 허가를 신청해 2018년 12월 원자력안전위원회의 허가를 획득했으며 이번 공사는 2020년 1월 착공해 2022년 6월 준공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