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부발전, 여름철 전력수급 사전점검 ‘앞장’
서부발전, 여름철 전력수급 사전점검 ‘앞장’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17 17: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설비 고장예방·재난대비·긴급복구체계 구축
최용범 기술안전본부 부사장(좌 1번째)이 여름철을 앞두고 전력수급 점검 화상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최용범 기술안전본부 부사장(좌 1번째)이 여름철을 앞두고 전력수급 점검 회의를 개최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박형덕)은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선제적 점검에 나섰다.

최근 산업통상자원부는 오는 7월5일부터 9월17일까지 약 2달간을 ‘여름철 전력수급 대책기간’으로 정한 바 있다. 올 여름철은 평년보다 무더운 날씨가 전망되고 코로나 백신 접종에 따른 국내 경기 회복과 산업생산 증가 등을 고려할 때 전력수요가 지난해보다 높은 수준을 보일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이에 서부발전은 이 기간 동안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선제적으로 전사업소 본부장과 직원들을 대상으로 17일 본사에서 화상회의를 개최했다.

회의를 주관한 최용범 기술안전본부 부사장은 여름철 전력수급 안정을 위해 발전설비의 고장예방, 폭염·폭우 등의 재난에 면밀히 대비하고 사전에 비상상황 긴급복구체계를 구축해 줄 것을 주문했다.

이에 서부발전은 전사업소에 선제적인 발전설비 점검을 실시해 불시 고장과 안전사고 발생을 최대한 방지하고 재난대응 TF를 구성해 재난모의훈련 실시, 회사장 등 시설물에 대한 사전점검과 보강조치에 나설 계획이다. 

특히 전력수급 대책본부, 24시간 긴급복구 대책반 등을 구성해 만일의 사태에 즉각 대응할 수 있는 비상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최용범 기술안전본부 부사장은 “우리는 올여름 폭염 등 기후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발전설비 안정운영 대책을 수립해 시행할 예정”이라며 “전력수급 대책기간 동안 전력수급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발전설비 운영관리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