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매직, 국내 3대 신평사 신용등급 ‘A+’ 상향
SK매직, 국내 3대 신평사 신용등급 ‘A+’ 상향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1.06.21 09: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장성과 수익성, 투자자 신뢰 반영 결과
SK매직 매출 성장 그래프.
SK매직 매출 성장 그래프.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SK매직이 국내 3대 신용평가사로부터 모두 ‘A+’ 등급으로 상향됐다. 

SK매직(대표 윤요섭)이 지난 2월 한국신용평가의 신용등급이 상향된 데 이어 최근 한국기업평가와 NICE신용평가로부터 무보증사채 신용등급이 기존 ‘A0(긍정적)’에서 ‘A+(안정적)’으로 기업어음 신용등급이 기존 ‘A2’에서 ‘A2+’로 한 단계 상향 조정됐다고 밝혔다. 

한국기업평가는 SK매직의 신용등급 상행 조정근거로 △렌탈계정의 빠른 성장세에 따른 사업안정성 제고 △견조한 이익창출력 유지 전망 △우수한 유동성 대응 능력 △SK계열 내 위상 제고 등을 들었다. 

NICE신용평가는 △제조 및 판매, 렌탈사업에 기반한 사업안정성 보유 △매출외형 성장으로 안정적인 영업이익 창출 △채무부담대비 우수한 수익창출력 등을 상향 조정의 근거로 신용등급을 한 단계 상향했다. 

SK매직은 지난 2016년 SK계열 편입 이후 매년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하고 있다. 렌탈시장 경쟁이 가속화되는 가운데 지난해 렌탈 누적계정 200만 돌파와 함께 연결기준 매출 1조246억원, 영업이익 818억원으로 창사이래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이에 그치지 않고 SK매직은 차별화된 경쟁력 확보 및 성장을 위한 모멘텀을 지속적으로 발굴해 성장을 계속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SK매직의 관계자는 “이번 신용등급 상향은 당사의 성장성과 수익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음과 동시에 투자자의 신뢰와 기대가 함께 반영된 결과라 생각한다”라며 “앞으로도 투자자와의 긴밀한 커뮤니케이션을 통해 기대에 지속적으로 부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