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경자청, 수소기술 스타트업 발굴·육성·유치
울산경자청, 수소기술 스타트업 발굴·육성·유치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06.22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생 오픈 플랫폼 운영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울산경제자유구역청(청장 조영신)은 울산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수소경제를 이끌 스타트업 발굴·육성·유치를 위한 수소기술 상생 오픈 플랫폼을 운영한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수소산업의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스타트업을 발굴해 사업화 지원과 대기업 연계 등 후속 지원을 통해 이들 기업이 빠르게 성장하도록 돕고 플랫폼을 발판으로 수소기업을 유치해 울산의 수소산업 생태계를 활성화하고 수소산업 성장에 기여하고자 하는 취지다.

이를 위해 울산경자청은 현대중공업을 비롯해 울산지역 대기업과 공공기관이 참여하는 가운데 케이(K)-에이치(H)2 신기술 그랜드 첼린지(Grand Challenge) 공모전을 오는 7월1일부터 31일까지 개최한다.

공모 대상은 수소산업 생산·운송·저장·활용분야 신기술을 확보하고 있는 스타트업 및 중소기업이다.

공모를 통해 발굴된 기업에는 △사업화 자금 지원 △참여 대기업 및 공공기관 기술 연계 △1,600억원 규모의 펀드 연계 △컨설팅 및 멘토링 등의 지원이 이뤄진다.

울산경자청의 관계자는 “이번 수소기술 상생 오픈 플랫폼 운영을 통해 울산의 수소산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 수소산업 성장에 기여할 수 있도록 대기업 등 관련 기관과 협력을 통해 스타트업의 성장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