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자력硏, 강소기업 육성 KAERI 코어기업 지정
원자력硏, 강소기업 육성 KAERI 코어기업 지정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30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 기업 집중 지원 계획
박덕근 (주)아이피트 대표, 박원석 한국원자력연구원장, 이승태 (주)도일에코텍 대표, 사공영보 (주)솔탑 대표(좌부터)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덕근 (주)아이피트 대표, 박원석 한국원자력연구원장, 이승태 (주)도일에코텍 대표, 사공영보 (주)솔탑 대표(좌부터)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원자력연구원(원장 박원석)이 기술지원을 받은 기업을 매년 심의해 선정한 연구원 패밀리기업 중 특별히 성장가능성이 높은 기업을 ‘KAERI 코어기업’으로 지정해 집중 지원한다고 30일 밝혔다.

연구원은 (주)아이피트, (주)솔탑, (주)도일에코텍 3개 기업을 ‘KAERI 코어기업’으로 지정하고 지정패 수여식과 현판식을 29일 개최했다.

‘KAERI 코어기업’ 제도는 정부의 100대 국정과제 중 중소기업의 튼튼한 성장환경 구축에 기여하고자 올해 새로 도입됐다. 

기업규모와 수익성, 안정성 등 재무지표는 물론 연구원과의 협력정도와 기술경쟁력, 기술이전 및 성장가능성까지 종합적으로 평가해 신중하게 기업을 선정한다. 

올해 3개 회사로 시범 운영하고 내년에는 10개까지 규모를 키워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을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연구원은 선정된 코어기업들이 글로벌 강소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기술지원사업 우선 선정, 정부·연구개발특구 중대형 과제 연계, 인력파견, 투자유치, 시설·장비 활용, 제품·기술 마케팅 등 다양한 방법을 동원해 지원할 계획이다.

코어기업으로 지정된 아이피트는 연구원에서 30년 이상 근무 중인 박덕근 박사가 ‘보온재 비해체식 배관 손상 평가기술’을 토대로 지난 2018년 설립한 연구원 창업회사다. 

10cm 이상 두께의 보온재를 해체하지 않고도 내부에 있는 배관의 손상을 검사할 수 있는 기술과 열교환기 등에 사용되는 튜브의 겉과 속을 사진으로 찍듯 검사할 수 있는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솔탑은 1995년 설립한 위성․무인기 소프트웨어 개발 전문기업이다. 정찰용 통제 소프트웨어 및 시험장비, 중고도 무인기 지상통제체계 및 비행훈련 시스템, 아리랑 위성수신처리시스템 등을 개발해 관련 분야에서 두드러진 성과를 거뒀다. 

또한 지난 1990년 설립한 도일에코텍은 생분해성 플라스틱 컴파운드, 목분플라스틱 컴파운드, 기능성 마스터배치 등을 제조하는 친환경 플라스틱 소재 전문기업이다.

박원석 원장은 이날 행사에서 “올해 처음 도입한 코어기업 제도를 통해 세 기업이 빠른 시일 내에 탁월한 성과를 창출할 수 있도록 연구원은 자원을 아낌없이 지원할 것”이라며 “내년에는 더 많은 기업을 코어기업으로 지정해 보다 많은 기업들이 우리 연구원과 함께 성장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