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에너지, ‘든든 삼계탕’ 나눔 펼쳐
대성에너지, ‘든든 삼계탕’ 나눔 펼쳐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7.08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초복맞아 취약계층 200세대 전달
든든 삼계탕 나눔활동 후 대성에너지의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든든 삼계탕 나눔활동 후 대성에너지의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대성에너지(주)(대표 윤홍식)와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회장 송준기)는 초복을 앞둔 8일 적십자 대구지사에서 여름철 보양식인 삼계탕을 만들어 지역의 저소득 어르신 및 취약계층 200세대에 전달하는 ‘든든 삼계탕’ 나눔 활동을 펼쳤다. 

든든 삼계탕 나눔은 코로나19와 무더위에 지친 저소득 어르신 및 취약계층을 위로하고 건강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삼계탕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나눔 활동에는 대성에너지 및 적십자 대구지사의 사원들과 적십자봉사회 중구지구협의회(회장 이정숙) 봉사원 20여명이 함께 동참해 아침부터 삼계탕을 정성껏 요리하여 김치와 식혜를 함께 포장한 후 직접 중구 지역 저소득 어르신 및 취약계층 세대를 찾아 전달하며 안부도 살폈다.

윤홍식 대성에너지 대표는 “장마가 지나면 본격적인 폭염이 시작 될텐데 어르신들 모두 보양식으로 기력을 보충해 더위와 코로나19 둘다 잘 이겨내셨으면 좋겠다”라며 “대성에너지는 우리 주변의 어렵고 소외된 이웃을 위한 나눔문화 확산에 계속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성에너지는 대한적십자사 대구지사와 함께 학대피해아동 후원, 맛남도시락 나눔, 사랑의 빵 국수 나눔 등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펼치며 따뜻한 지역사회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