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장애인 복지시설 안전점검 시행
한전원자력연료, 장애인 복지시설 안전점검 시행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7.13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은샘공동체 시설 리모델링 비용 330만원 기부
한전원자력연료 직원들이 복지시설 은샘공동체에 방문해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한전원자력연료 직원들이 복지시설 은샘공동체에 방문해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최익수)는 13일 대전시 신성동에 위치한 장애인 복지시설인 은샘공동체에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이번 안전점검은 하절기 장마 및 혹서기 폭염을 앞두고 화재 등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마련됐으며 이번 점검은 화재위험요소를 찾아내고 화재감시기를 교체하는 작업으로 이뤄졌다.

또한 한전원자력연료는 은샘공동체 시설 리모델링을 위해 330만원을 기부했다. 

최익수 사장은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 확산과 장마와 혹서기 폭염이 시작됨에 따라 공동시설 안전점검이 더욱 중요하다”라며 “직원들의 재능으로 장애인복지시설 이용자들에게 편안하고 안전한 환경을 제공해드릴 수 있어서 보람을 느끼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재능기부 활동을 통해 지역과 상생하는 공기업이 되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한전원자력연료는 지난 2019년부터 협력업체를 대상으로 안전점검 지원 및 안전교육을 제공하고 있으며 지역 사회적경제기업 및 복지시설로 대상을 확대해 지역사회의 안전한 사업장 조성에 기여하는 등 동반성장에 앞장서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