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파워, 지역 REC 구매 등 재생E사업 협력
GS파워, 지역 REC 구매 등 재생E사업 협력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7.28 17: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열병합발전소 인근 지역 동반성장 추진
김용진 GS파워 지역협력처장(좌)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용진 GS파워 지역협력처장(좌) 등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GS파워 (사장 조효제)가 인근 지역과의 동반성장을 위한 협력사업 추진에 발벗고 나섰다. 

GS파워는 28일 지역 사회적협동조합연합회중앙회와 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추진에 관한 상호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고효율 친환경에너지인 열병합발전소 활성화에 대한 공감과 재생에너지 발전 사업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에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협약 내용은 GS파워가 인근 지역 내에 태양광 등 계획된 재생에너지사업이 원활히 추진할 수 있도록 다양한 지원과 함께 이를 통해 생산된 REC를 구매함으로서 주민들의 복리 증진 도움을 제공하고 사회적협동조합연합회중앙회는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에 필수적인 GS파워 사업에 대한 이해와 지자체 인허가 등 지원사업을 수행한다.  

이번 협약은 전 지구적 탄소중립 시대에 발맞춰 대기오염물질 저감과 온실가스 감축 등 당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서는 신재생에너지 이용 확산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공통된 인식 속에서 만들어진 것으로 GS파워와 발전소 인근 지역주민 간에 이루어진 신재생에너지 성장을 매개로한 모범적인 상생모델로 주목을 받고 있다.
 
사회적협동조합연합회중앙회의 관계자는 “효과적인 에너지이용 시스템을 적극적으로 이용하는 것은 우리에게 직면한 에너지 절감과 환경 개선을 이끄는 현실적 방안인 것으로 GS파워와 함께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라며 “우리지역이 깨끗한 에너지를 생산하는 부천의 랜드마크로 발전해 나갈 것으로 확신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