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하계전력수급 대비 고리·새울원전 특별점검 
한수원, 하계전력수급 대비 고리·새울원전 특별점검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8.03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소 안전 운영 및 혹서기 건설현장 안전관리 최선
정재훈 한수원 사장이 새울본부 신고리 5,6호기 건설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이 새울본부 신고리 5,6호기 건설현장을 살펴보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은 3일 고리원자력본부와 새울원자력본부 특별점검을 시행했다.

지난달 월성, 한울, 한빛원자력본부 특별점검에 이어 시행된 이번 점검에서 정재훈 사장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한 가운데 하계전력수급에 대비, 안정적인 전력공급과 안전한 건설환경 조성을 위한 여름철 특별 현장점검을 시행했다.

특히 계획예방정비 중인 고리3·4호기의 상황을 점검하고 신고리5·6호기 건설현장을 찾아 폭염에 따른 온열질환 대비 등 산업안전 관리 실태를 점검했다. 

이어 무더위 등 어려운 환경에서 구슬땀을 흘리고 있는 협력업체 직원 등 근무자들에게 시원한 간식을 제공하며 격려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현재 진행중인 계획예방정비를 공정에 따라 차질없이 수행하고 안전한 발전소 건설에 만전을 기해 원전의 안전 운영과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위해 최선을 다하자”고 강조했다.
  
한수원은 원전본부 뿐만 아니라 한강수계 댐과 양수발전소 등을 대상으로 현장 특별점검을 지속적으로 시행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