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멘스, 프랭크 짐머만 신임 수석 부사장 선임
한국지멘스, 프랭크 짐머만 신임 수석 부사장 선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8.04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무 전략 수립 및 관리 감독 총괄
신임 프랭크 짐머만 수석 부사장.
신임 프랭크 짐머만 수석 부사장.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지멘스(대표·사장 추콩 럼)는 1일자로 프랭크 짐머만(Frank Zimmermann)을 신임 수석 부사장 및 최고재무책임자(CFO)로 공식 선임했다고 밝혔다. 

프랭크 짐머만 수석 부사장은 한국지멘스 최고재무책임자 직과 기존 스마트 인프라부문 재무총괄 직을 겸하게 됐다. 

지난 2005년 경영실적지원부서 대리로 입사 후 16년 동안 한국지멘스에 몸 담아온 프랭크 짐머만 수석 부사장은 여러 요직을 역임하며 경영진과 긴밀하게 협업해왔다. 2009년에는 지멘스 펫넷코리아의 CFO로 임명돼 호주 및 싱가포르, 인도 지역 제조투자관리 등을 담당하며 아시아 시장 확대 전략을 총괄했다. 2013년 한국지멘스 본사로 복귀한 후 재무 책임자로서 빌딩 자동화 사업부를 이끌었으며 2019년부터 스마트 인프라부문 재무총괄을 역임했다.

추콩 럼(ChewKong Lum) 한국지멘스 대표는 “지난 16년간 회사에 크게 기여한 짐머만 수석 부사장이 CFO 직책을 맡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라며 “짐머만 수석 부사장은 한국 시장과 산업에 대한 깊은 이해와 재무 운영분야의 전문지식을 바탕으로 회사를 더욱 발전시키는 방향으로 이끌어 갈 것이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어 프랭크 짐머만 수석 부사장은 “한국지멘스에서 CFO직을 맡게 돼 매우 영광스럽고 큰 책임감을 느낀다”라며 “재무 및 비즈니스 운영분야에서 쌓은 경험과 전문성을 바탕으로 고객과 한국지멘스가 함께 내실 있고 지속 가능한 성장을 할 수 있도록 일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