석탄公,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
석탄公,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8.05 13: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정배 사장, 3개 광업소에 근로자 보호조치 강화
대한석탄공사는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을 실시했다.
대한석탄공사는 광업소 근로자 폭염대책 긴급점검을 실시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유정배 대한석탄공사 사장이 4일부터 6일까지 3개 광업소(장성, 도계, 화순)을 찾아 CEO 주관 폭염대응 회의를 갖고 야외 작업장 폭염대책 등 개선 사항을 점검하고 현장 근로자 보호조치를 강화했다고 밝혔다. 

석탄공사는 폭염에 대비하기 위한 근로자 보호조치로 홍보스크린 등을 통한 홍보를 강화하고 얼음물 제공을 위한 냉동고 및 음료수대 비치로 근로자의 체온 유지, 햇빛 노출 작업자에 대한 근무조정, 긴급상황 발생 시 신속한 응급처치 등 열사병 예방수칙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했다.

유정배 석탄공사 사장은 “석탄공사는 공공기관으로서 생명중시의 안전경영체계를 구축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으며 석탄 생산보다는 안전한 작업장이 우선이라는 조직문화 확산을 위해 노와 사가 함께 모든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한편 석탄공사는 지난 7월13일부터 16일까지 3개 광업소에서 CEO주관 안전 점검 회의를 개최하는 등 여름철 풍수해 안전점검을 실시했다. 석탄공사는 현장중심의 안전경영과 경영방침인 건강하고 안전한 일터 조성에 적극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