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세코, 남미 더위 식힌다
파세코, 남미 더위 식힌다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1.08.06 13: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창문형 에어컨 1,000대 칠레 수출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3.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 3.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창문형 에어컨 전문기업 파세코(대표 유일한)가 베트남과 싱가폴 등 동남아 시장 진출에 이어 칠레까지 창문형 에어컨 수출 계약을 성사시키며 남미 시장 개척에 나섰다. 

이번 수출 계약은 파세코가 국가대표 공동상표인 브랜드K를 획득한 후 진행된 것으로 국내 업체의 진출이 어렵기로 정평이 난 남미 시장에 파세코가 태극마크를 달고 당당하게 입성하게 돼 더욱 의미가 깊다.

파세코의 창문형 에어컨은 오는 9월 1,000여대를 시작으로 순차적으로 칠레에 입성하게 된다. 파세코가 수주한 초도 물량만으로도 칠레에 수출되는 전체 한국 브랜드 에어컨 물량의 약 20%를 차지한다.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은 현지 최고 수준의 전기안전 및 에너지 효율 A등급을 획득하는 것은 물론 실외기 일체형 제품임에도 소음이 적고 뛰어난 냉방 효과까지 겸비하고 있다. 또한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제품에 대한 수요가 높아진 것도 자가설치 제품인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에 긍정적으로 영향을 끼친 것으로 분석된다. 

파세코의 관계자는 “파세코 창문형 에어컨은 기존 칠레 시장에서 판매되고 있는 벽걸이 에어컨에 비해서는 3배, 중국산 창문형 에어컨에 비해서는 2배 가까이 비싼 가격에도 불구하고 뛰어난 성능과 품질, 디자인으로 호평받으며 일반 초도 물량보다 많은 물량으로 수출 계약이 성사됐다”라며 “세계적인 열돔현상으로 역대급 폭염이 기승을 부리고 있는 만큼 유럽 및 북미 등의 시장 개척에도 더욱 속도를 낼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