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월3주 최대 전력수요 8만3,000~8만4,000MW 전망
8월3주 최대 전력수요 8만3,000~8만4,000MW 전망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8.17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비력 1만5,400~1만6,000MW 안정적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전력거래소는 여름철 전력수급 대책기간 6주차인 8월3주(8월17일~8월20일)는 열대야 소멸, 최고·최저기온 감소로 최대 전력수요는 8만3,000~8만4,000MW로 전망했다. 또한 예비력은 1만5,400~1만6,000MW로 안정적인 전력수급 확보가 전망된다고 밝혔다.

8월2주의 경우 계절적 영향(처서, 말복)으로 최대 전력수요는 8만1,800~8만6,400MW까지 감소했으며 예비력은 1만2,600~1만8,300GW로 안정적인 전력수급 운영이 진행됐다.

8월2주 비계량 태양광발전에 의한 14~15시 시간대 수요감축 효과는 약 5~9GW로 추정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