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本, 울진군 복지활동 지원차량 5대 전달
한울원전本, 울진군 복지활동 지원차량 5대 전달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8.19 15: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자지원사업 복지활동 지원차량 전달식 개최
박범수 한울원전 본부장(좌 번째)과 각 기관 대표자들이 한울본부가 지원한 차량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박범수 한울원전 본부장(좌 3번째)과 각 기관 대표자들이 한울본부가 지원한 차량을 배경으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는 19일 진행된 ‘2021년도 사업자지원사업 복지활동 지원차량 전달식’에서 5개 기관에 차량 5대를 전달했다.

이날 차량을 전달받은 기관은 평해노인요양원(원장 김삼호), 울진군다문화가족지원센터(센터장 김혜선), 한국교통장애인협회울진군지회(지회장 서대용), 경북지체장애인협회울진군지회(지회장 이외숙), 울진군장애인보호작업장(원장 신철호)이며 울진군보건소 지원 의료용 버스는 제작기간이 추가 소요돼 추후에 별도 전달할 예정이다.
 
한울본부는 이로써 올해 총 6대의 차량을 지원했으며 지난 2006년부터 올해까지 수요 맞춤형 복지차량 총 37대를 지원해 사회복지기관의 효율적인 서비스 제공과 편리한 이동을 돕고 있다. 

복지기관 차량지원 사업은 남북으로 길게 늘어진 울진군의 지리적 특성으로 이동성 확보가 절실한 사회복지기관에 차량을 지원함으로써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하고 있는 사회공헌 활동 중 하나다.
 
박범수 본부장은 한울본부 홍보관에서 열린 차량 전달식에서 “오늘 지원하는 5대의 차량에는 지역과 함께하고자 하는 한울본부의 마음이 실려 있다”라며 “이 차량이 도움이 필요한 울진 어느 곳이든 달려가 지역 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김삼호 평해노인요양원장은 “우리 시설을 포함한 울진지역의 사회복지시설과 단체는 한울본부에 많은 도움을 받고 있다”라며 “오늘 지원받은 차량은 한울본부의 지원 취지에 맞게 지역사회 복지증진을 위해 유용하고 효율적으로 활용하고 관리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한울본부는 앞으로도 ‘공존의 공동체’ 실현을 위해 지역주민들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복지생태계 구축에 최선을 다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