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公, 건물 온실가스 감축 상생협력 사업 MOU
에너지公, 건물 온실가스 감축 상생협력 사업 MOU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8.26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시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협력 추진

서울시 서소문 별관에서에서 진행된 에너지취약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 업무협약을 마치고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시 서소문 별관에서에서 진행된 에너지취약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 업무협약을 마치고 참석자들이 단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26일 서울시청 서소문별관에서 서울시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및 온실가스 감축을 위해 서울특별시(시장 오세훈), (주)현대건설(대표이사 윤영준), 서울시사회복지협의회(회장 김현훈)와 에너지취약계층 및 사회복지시설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공단은 현대건설·서울시·협의회와 함께 △에너지 취약계층 및 복지시설에 대한 건물에너지 효율 개선 지원 △탄소배출권(KOC*) 수익 재 기부를 통한 초․중학생 대상 에너지 교육 사업 지원 등 온실가스 감축을 통한 에너지복지 실현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네 기관은 향후 취약계층 에너지 효율 개선 사업을 통해 에너지 취약계층 및 복지시설에 고효율 LED 조명 교체를 지원하고 공단에서 추진하는 건물 온실가스 감축 상생협력 사업(CEMP)을 통해 외부사업 등록을 지원받아 절감되는 온실가스를 탄소배출권으로 인정하고 확보된 배출권은 향후 에너지 교육을 위한 사업비로 사용할 예정이다.

박병춘 에너지공단 수요관리이사는 “코로나 19로 모두가 어려운 환경이 지속되고 있는 상황에서 기후위기에 직접적으로 노출돼 있는 에너지 취약계층에 대한 지속적인 지원은 매우 중요하다”라며 “공단은 앞으로도 온실가스 감축 상생협력 사업을 통해 에너지 취약계층 지원 및 온실가스 감축 목표 달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