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전공기업 기업성장응답센터, 메타버스 활용 협의체 출범
발전공기업 기업성장응답센터, 메타버스 활용 협의체 출범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9.01 11: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공기관 규제 개선사항 등 공유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기업성장응답센터 업무협의체 발대식 개최 모습.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한 기업성장응답센터 업무협의체 발대식 개최 모습.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부발전, 한국남동발전, 한국중부발전 등 발전공기업 3사(이하 발전3사)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대면 행사의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메타버스(Metaverse)를 통해 중소기업의 어려움과 공공기관 규제 개선사항을 공유하는 협의체 설립을 추진한다.

발전3사는 1일 메타버스 플랫폼인 ‘제페토(ZEPETO)’를 활용해 ‘발전공기업 기업성장응답센터 협의체’의 발대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협의체는 발전3사 기업성장응답센터장으로 구성되며 발전공기업 기업성장응답센터 간 유기적인 업무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중소기업 민원 보호 및 규제개선 분야 활동성과 등을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협의체를 통해 △기업규제 관련 제도개선 과제발굴 및 상호협조·지원 △민원보호 업무 전문성 제고 △발전 관련 소재·부품·장비업체 활력 제고를 위한 노력 등의 기능을 수행하고 정기적인 회의를 시행해 발전산업 특성에 맞는 중소기업 활력 제고 방안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발대식이 개최된 제페토 기업성장응답센터 맵에는 ‘Deregulation Center’ 안에 대강당, 회의실, 포토존 등을 구현해 각 사의 기업민원보호·서비스헌장 및 로고를 게시했으며 관심 있는 누구나 입장이 가능해 지난해 출범한 기업성장응답센터의 홍보 효과도 거둘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발전공기업의 관계자는 “메타버스로 멀리 떨어진 발전공기업 간 공간적 제약과 코로나19에 따른 대면 회의 부담을 줄일 수 있었다”라며 “앞으로도 메타버스를 활용한 다양한 과제발굴로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중소기업에 성장의 밀알이 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