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公, 채광창 안전덮개 신규개발
안전보건公, 채광창 안전덮개 신규개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9.03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업장 설치 보조금 최대 3,000만원 지원
안전보건공단 관계자가 공단의 보조금을 지원받아 채광창 안전덮개를 설치한 밀양시 소재 태양광설비 공사현장 작업성과 안전성 등을 살펴보고 있다.
안전보건공단 관계자가 공단의 보조금을 지원받아 채광창 안전덮개를 설치한 밀양시 소재 태양광설비 공사현장 작업성과 안전성 등을 살펴보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은 지붕공사 중 빈번하게 발생하는 추락 사망사고를 근절하기 위해 채광창 안전덮개를 신규 개발한 후 공단의 보조금을 지원받아 채광창 안전덮개를 설치한 밀양시 태양광설비 공사현장에 방문해 작업성과 안전성 등을 살폈다.

이날 행사에는 류장진 안전보건공단 사업이사, 김준수 KT부산·경남 네트워크 운용본부장, 정상식 대광전력공사 대표 등이 참석했다.

지난 2016년부터 지난해까지 최근 5년동안 지붕공사 중 183건의 추락 사망사고가 발생했으며 사망사고 발생원인 중 다수가 채광창 등 지붕파손 및 안전대 등 필수 개인보호구 미착용으로 분석됐다.

이에 안전보건공단은 지난 4월 지붕 위 작업 중 채광창 파손으로 추락하는 사고를 막기 위해, 지붕 채광창 전용 안전덮개를 신규 개발했다.

일정 무게와 충격을 견디되 현장에서 편리하게 시공해 사용할 수 있도록 무게 약 3.8Kg인 알루미늄 소재로된 채광창 안전덮개 성능 및 제작기준을 고안했다.

특히 안전보건공단은 지난 5월부터 안전덮개의 보급 확산을 위해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 

지원 대상은 지붕공사 실적이 있는 상시근로자 50인 미만 건설업 본사 등으로 최대 3,000만원까지 구입비용의 70%를 지원한다.

보조금 신청은 클린사업장 조성지원 홈페이지(clean.kosha.or.kr) 또는 지역별 일선기관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항은 1544-3088로 문의하면 된다.

이번 방문한 태양광설비 공사현장에 설치된 채광창 안전덮개도 KT 협력업체인 대광전력공사가 공단 보조금을 지원받아 구입한 것으로 현장에서 채광창 안전덮개 시공 편의성 및 태양광 설비공사와의 간섭여부 등을 중점 살폈다.

정상식 대광전력공사 대표는 “채광창 안전덮개를 설치하고 안심하며 노동자를 투입하게 됐다”라며 다른 지붕공사 현장도 안전덮개를 설치를 추천했다. 

류장진 안전보건공단 사업이사는 “채광창 안전덮개의 개발 및 재정지원을 통해 지붕공사 중 추락에 의한 사망사고가 근절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공단은 현장과의 소통을 지속해 나가는 한편 실질적으로 산재사고를 줄이는 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재정지원 품목을 확대하는 등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