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기평, ESG·탄소중립 유관기관 협력체계 조성
에기평, ESG·탄소중립 유관기관 협력체계 조성
  • 홍시현 기자
  • 승인 2021.09.06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R&D 발굴 및 비즈니스 모델 창출 지원
권기영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원장과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 회장,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좌부터)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권기영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 원장과 강호갑 중견기업연합회 회장, 문승욱 산업통상자원부 장관,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좌부터)이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홍시현 기자] 한국에너지기술평가원(원장 권기영, 이하 에기평)은 3일 중견기업연합회(중경련), 에너지공단과 ‘중견기업의 탄소중립 지원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ESG(환경, 사회, 지배구조)·탄소중립 경영 확산에 앞장선다. 

이번 협약 및 간담회는 기업 경영의 새로운 패러다임이 된 ESG·탄소중립에 대한 중견기업의 실행 역량을 강화하고 기업의 대응 현황 및 애로사항을 청취하기 위한 목적으로 추진됐다. 

업무협약을 통해 ESG 경영 및 탄소중립 달성을 위한 중견기업의 역량 강화 지원 협업체계를 구축하고 중견기업의 ESG 경영 추진 애로사항에 대해 논의했다. 

협약 체결을 통해 에기평에서는 에너지 신산업분야에서 중견기업 수요를 반영한 R&D 발굴을 확대하고 공기업 및 중견기업과의 협력을 기반으로 탄소중립 비즈니스 모델 창출을 지원한다. 또한 중견기업이 필요로 하는 인재 양성 등 탄소중립 기술 전문인력 확보에 대한 지원도 확대한다. 

권기영 에기평 원장은 “중견기업의 탄소중립 대응을 위해 에기평은 협업체계를 적극 활용해 지원할 것”이라며 “이를 계기로 중견기업은 ESG 경영을 통한 탄소중립을 달성할 수 있는 성장의 기회로 활용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