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민 미세먼지 불법배출 감시 참여
서울시민 미세먼지 불법배출 감시 참여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9.10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참여감시단 50명 모집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서울시는 대기오염물질 배출업소와 건설공사장 등 미세먼지 배출원을 철저하게 감시하고 사업장과 시민을 대상으로 미세먼지 저감 홍보에 앞장서는 ‘미세먼지 불법배출 시민참여감시단’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시민참여감시단은 올해 11월부터 내년 6월까지 8개월 간 활동하며 선발 인원은 총 50명(기간제 근로자)이다. 

채용 후 25개 자치구에 각 2명씩 배치돼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과 건설공사장의 미세먼지 불법배출 여부 등을 집중적으로 점검하는 역할을 한다.

지난해 11월부터 올해 6월까지 활동한 시민참여감시단은 대기오염물질 배출사업장 2,012개소, 비산먼지발생사업장 1,809개소를 점검했다. 특히 2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기간(2020년 12월~2021년 3월)에는 과태료 및 행정처분 11건을 적발했다.  

응시자격은 공고일 기준 서울특별시에 거주하는 만18세 이상 시민으로 환경감시활동 수행에 지장이 없으면 누구든 지원할 수 있다. 

접수 기간은 오는 24일까지이며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 이메일(sest@uos.ac.kr)로 응시원서를 보내면 된다. 응시원서는 서울특별시 또는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다운받을 수 있다. 

서류심사와 면접심사를 거쳐 오는 10월13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하며 11월부터 각 자치구에 배치돼 근무한다. 

보다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 채용 공고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궁금한 사항은 서울특별시 대기정책과(2133-4441) 또는 서울녹색환경지원센터(6490-5401)로 문의하면 된다.

하동준 서울시 대기정책과장은 “서울시는 시민참여감시단과 함께 미세먼지 주요 배출원에 대한 상시 감시체계를 강화하고 올 12월부터 시행되는 3차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대책을 차질 없이 준비해 대기질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감시단 활동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