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기술公, 지역사회 효 문화 확산 ‘앞장’
가스기술公, 지역사회 효 문화 확산 ‘앞장’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9.15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어르신 복지시설 개선 및 추석 명절 농산물 나눔 활동 전개
김철 한국가스기술공사 상임감사(좌)와 김인희 대전중구지역자활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김철 한국가스기술공사 상임감사(좌)와 김인희 대전중구지역자활센터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조용돈)는 14일 대전 중구 노인무료급식 단체인 행복한 집과 대전중구지역자활센터에 500만원 상당의 농산물 세트를 기탁했다고 밝혔다.

가스기술공사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 지역사회 효 문화 확산과 돌봄이 필요한 지역 어르신을 돕기 위해 대중소기업농어업협력재단 및 지역 내 자활기업과 연계해 지역 농산물 200세트를 준비해 지원했다.

가스기술공사 관계자에 따르면 지난 여름부터 지역사회 효 문화 확산을 위한 활동으로 혹서기 노인 복지시설 선풍기 설치 등의 활동을 추진했고 그 공로로 김철 상임감사와 이문구 안전공무팀장이 국회의원 사회공헌 표창을 수상하였다고 전했다.

행사에 참여한 김철 가스기술공사 상임감사는 “최근 우리사회의 효 문화가 상당히 퇴색한 것처럼 보여 안타까운 마음이며 우리나라의 현재를 만든 어르신을 존경하고 위하는 효 문화가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