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리원전本, 추석맞이 ‘밑반찬 나눔 봉사활동’ 펼쳐
고리원전本, 추석맞이 ‘밑반찬 나눔 봉사활동’ 펼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9.16 1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변지역 소외계층 38가구에 명절 음식 지원
고리원자력본부 관계자들과 봉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고리원자력본부 관계자들과 봉사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고리원자력본부(본부장 김준석)는 15일 ‘추석맞이 밑반찬 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정성껏 만든 음식을 지역 내 소외 계층에 전달했다. 

이번 봉사활동에는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 김종이 대외협력처장을 비롯한 고리봉사대원 10여명이 참여해 따뜻한 이웃 사랑을 실천했다.

봉사단은 코로나19 장기화로 식사 해결이 어려워진 지역 내 소외계층을 위해 나물 반찬과 김치, 생선 등 각종 명절 음식들을 손수 준비했으며 이를 관내 기초생활 수급자, 차상위 계층 38세대에 직접 전달했다.

‘밑반찬 나눔 봉사활동’은 고리원자력본부가 발전소 인근의 어려운 이웃들에 밑반찬을 정기적으로 제공, 삶의 질을 개선하기 위해 시행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의 하나이다.

김준석 고리원자력본부장은 “작은 정성이지만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는 주변 이웃들에 위로가 되길 바란다”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공동체와 따뜻한 정을 함께 나누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는 고리원자력본부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