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에너지公, 태풍 ‘찬투’ 대비 종합 상황실 운영
제주에너지公, 태풍 ‘찬투’ 대비 종합 상황실 운영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9.17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전시설 등 현장점검 실시
황우현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우)이 전기차 충전설비 안전여부를 점검하고 있다.
황우현 제주에너지공사 사장(우)이 전기차 충전설비 안전여부를 점검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제주에너지공사(사장 황우현)는 제14호 태풍 ‘찬투’의 북상으로 지난 16일 공사 발전시설, 침수 우려 시설물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또한 제주 전역이 본격 영향권 돌입이 예상됨에 따라 피해 최소화를 위해 관계기관과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했다.

공사는 폭우와 강풍 피해 등에 대비하기 위한 자체 비상근무 계획을 수립했다. 태풍 진로 등 기상 상황을 면밀하게 모니터링하고 비상 상황 발생 시 즉각적인 대응을 위해 종합상황실을 운영 중이다.

황우현 사장은 발전설비 피해 최소화와 도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피해 발생에 대한 발 빠른 대책 수립과 선제적 대응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