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환경公, 추석맞이 노사공동 기부금 전달
해양환경公, 추석맞이 노사공동 기부금 전달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9.17 10: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소외된 사회복지시설 사랑의 손길 전해
해양환경공단과 마라복지센터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해양환경공단과 마라복지센터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해양환경공단(KOEM, 이사장 한기준)은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 장애인 사회복지시설인 마라복지센터에 이웃사랑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17일 밝혔다.

마라복지센터는 공동생활가정 및 주간보호시설, 보호작업장을 운영하는 송파구 장애인보호시설로 공단은 2015년부터 7년 간 센터에 후원하고 있으며 이날은 바다사랑봉사단의 최소 인원이 참석해 노사공동모금인‘사랑海 천사기금’을 통해 조성된 800만원 상당의 기부금을 전달했다.

한편 바다사랑 봉사단은 공단 임직원으로 구성된 봉사 단체로 2013년 발족돼 본사와 전국 14개 소속기관에서 각 지역에 위치한 사회복지시설에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김욱 기획조정실장은 “코로나 사태로 도움의 손길이 절실한 주변의 소외된 이웃에게 따뜻한 관심과 사랑을 나누며 온 국민이 공감할 수 있는 사회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