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트에너지, 안성시 시민참여 햇빛발전소 설립
루트에너지, 안성시 시민참여 햇빛발전소 설립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09.24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100kW 규모
윤태환 루트에너지 대표, 김보라 안성시장, 이기범 안성햇빛발전협동조합 이사장(좌부터)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윤태환 루트에너지 대표, 김보라 안성시장, 이기범 안성햇빛발전협동조합 이사장(좌부터)이 기념촬영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재생에너지 시민참여 펀딩 P2P(플랫폼) 기업 루트에너지(대표 윤태환)는 지난 23일 안성시민의 참여로 만들어지는 ‘안성시 시민맞춤 햇빛발전소 1호’ 추진을 위해 ‘안성시’, ‘안성햇빛발전협동조합’과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세 기관은 정부의 탄소중립 및 재생에너지 전환에 적극적으로 동참하며 발전소 설립에 직접적인 이해당사자인 지역시민의 자발적인 참여로 만들어지는 공공 시민참여 태양광시설 확산을 위해 업무 협약을 진행하게 됐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루트에너지는 시민참여 펀드 모집 및 관리를 전담해 시민참여 햇빛발전소 건설에 적극적으로 협력한다.

또 안성시는 공공형 태양광시설 확산이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본관 옥상 임대와 행정 절차를 지원하고 안성햇빛발전협동조합은 태양광 설비 관리 운용 및 신재생에너지 교육을 진행할 계획이다.

윤태환 루트에너지 대표는 “현재 재생에너지 사업 대부분은 주민 갈등 때문”이라며 “재생에너지 확대는 주민이 직접 참여하고 주도하는 방식으로 갈 수밖에 없으며 안성시 사례를 통해 시민이 직접 투자하고 이익을 얻는 시민 참여형 재생에너지 사업이 확산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총 100kW 규모로 운영되는 안성시 시민맞춤 햇빛발전소 1호는 안성시민 1인당 최대 100만원까지 투자가 가능하며 참여시민에게는 20년 만기로 매년 8% 가량의 수익금을 배분할 예정이다. 안성시는 1호 사업 이후 공공시설과 공용 주차장 등을 활용해 지속해서 시민이 주도하는 시민참여 햇빛발전소를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