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도시가스, 양산 증산 수소충전소 위탁운영 나선다
경동도시가스, 양산 증산 수소충전소 위탁운영 나선다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9.24 15: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개소식 개최···양산시내버스 공영차고지에 위치
양산시는 24일 양산 최초의 수소충전소인 ‘증산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양산시는 24일 양산 최초의 수소충전소인 ‘증산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경동도시가스가 양산 증산수소충전소 위탁운영에 본격적으로 나선다.

양산시는 24일 양산 최초의 수소충전소인 ‘증산 수소충전소’ 개소식을 개최하고 운영을 개시한다고 밝혔다.

‘증산 수소충전소’는 물금읍 증산리 메기로 114번지 양산시내버스 공영차고지 내 위치하며 총사업비 36억을 들여 연면적 300㎡ 규모로 수소 압축패키지와 고압 및 중압 압축가스 설비, 디스펜스, 칠러 등로 구성됐다.

또 기존 CNG충전소 운영 부지에 수소충전설비를 설치한 ‘복합충전소’로 운영시간은 연중무휴로 오전7시부터 오후11시까지 경동도시가스가 위탁 운영하며 승용차, 버스 모두 충전이 가능해 이용자의 편의가 크게 개선된다.

충전 시간은 대당 3~6분 정도 소요되며 수소판매 가격은 kg당 8,000원이다.

이번 수소 충전소 구축으로 지역 수소차 운전자들이 인근 울산이나 부산으로 가야하는 불편함을 덜 수 있게 될 뿐만 아니라, 수소차량 보급에 속도를 낼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수소차는 내연기관차량과 달리 주행시 이산화탄소가 배출되지 않고 물이 배출되며 전기를 만들기 위해 주변 공기를 빨아들이면서 초미세먼지를 걸러내는 공기정화기능도 수행하기 때문에 주행 중 대기환경개선에도 기여할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수소차 보조금은 3,310만원으로 차량가격이 7,000 ~7,700만원정도이다. 양산시는 그동안 수소차 90대를 보급했으며 내년에는 100대를 추가 보급할 예정이다.

김일권 양산시장은 “친환경 수소 산업 인프라 구축으로 2050탄소중립 실현의 발판을 마련했다”라며 “앞으로 무공해차 보급확산으로 친환경 연료전환이 가속화될 수 있는 도약의 계기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