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간축사] 문철환 (사)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상근부회장
[창간축사] 문철환 (사)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상근부회장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21.09.27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재생E 확대, 국격 상승 전환점
▲문철환 (사)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상근부회장
▲문철환 (사)한국신재생에너지협회 상근부회장

[투데이에너지] 투데이에너지 창간 23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1998년 창간한 이래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발전을 위해 정부 정책이나 업계의 실태·애로사항, 각계의 의견 등을 보도해 주시고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나아갈 방향에 대한 심도있는 분석 등도 감사드립니다.

화석연료 대신 신재생에너지로의 전환은 가보지 않는 새로운 길입니다. 국민의 삶과 국가 경제에 큰 변환점을 줄 것입니다. 상식적으로 이해가 가지 않거나 이를 실현하는데 큰 어려움에 직면하기도 할 것입니다. 그러나 다른 나라들보다 더 현명하게 이 위기를 헤쳐나가야 되며 이를 국격 상승의 전환점으로 삼아야 할 것입니다. 

우리 신재생에너지업계는 국가적 에너지전환에 있어 신재생에너지 산업에 대한 국민 인식을 높이고 충분한 계통 인프라 확충과 안정적인 전력 수급관리, 적극적인 R&D 지원 확대, 신재생에너지 생산 및 보급에 애로가 없도록 제도적 기반구축이 추진되길 희망하고 있습니다. 이를 바탕으로 우리나라가 탄소중립을 실현하는데 업계 모두는 더욱 열심히 노력할 것입니다. 

투데이에너지도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통한 부강한 대한민국 건설에 일조하며 우리 신재생에너지업계와 함께 공동 발전해 나가길 희망합니다. 그리고 우리나라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실태와 향후 발전 가능성을 보다 심층적으로 분석해 미래 중요한 에너지원으로 발전하고 있는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획기적 발전에 큰 디딤돌이 돼 주시길 바랍니다. 

다시 한 번 창간 23주년을 축하드리면서 더욱 큰 발전이 있으시길 기원드립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