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한수원 남녀축구단, 스포츠 인권선언 선포
경주한수원 남녀축구단, 스포츠 인권선언 선포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9.28 15: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권존중 문화 확산
정재훈 한수원 사장(좌 3번째)이 한수원 남녀축구단 스포츠 인권선언 선포식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정재훈 한수원 사장(좌 3번째)이 한수원 남녀축구단 스포츠 인권선언 선포식에서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경주한수원 남녀축구단(구단주 정재훈 사장)이 28일 한국수력원자력 본사에서 구단주 정재훈 사장을 비롯한 남녀축구단 코칭스텝 및 선수들이 참석한 가운데 스포츠 인권선언 선포식을 개최했다.

남녀축구단 감독과 주장은 인권선언문 낭독을 통해 ‘행복하고 안전하게 운동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 지도자와 선수가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갈 것’을 다짐했으며 인권존중 문화를 확산시켜 나갈 것을 약속했다.

또한 한수원은 체육인 인권보호를 위한 다양한 제도를 마련하고 지원함으로써 인권경영 체제를 공고히 하고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구단주인 정재훈 한수원 사장은 “체육인 인권침해 문제는 스포츠계는 물론 전 사회적인 이슈”라며 “이번 인권선언 선포식을 계기로 한수원축구단의 지도자와 선수들이 서로의 인권을 보호하고 존중하는 문화를 만들어 나갈 수 있도록 제도적으로 뒷받침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인권선언 선포식에 앞서 한수원축구단은 임현철 한수원 노경협력실장의 ‘스포츠인권 향상 방안’에 대한 강의와 멘탈퍼포먼스 대표 이상우 박사의 ‘스포츠 심리 교육’을 주제로 한 특강을 진행했다.   

손봉순 축구단장(노경협력처장)은 “스포츠 인권선언을 적극 실천함으로써 선수단 인권 보호에 앞장서고 팬들에게 사랑받는 축구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