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오롱그룹, 울릉도지역 친환경E 교육 프로그램 진행
코오롱그룹, 울릉도지역 친환경E 교육 프로그램 진행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09.29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체험 기회 제공
코오롱그룹의 친환경에너지 교육프로그램에 참가한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코오롱그룹의 친환경에너지 교육프로그램에 참가한 학생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코오롱그룹이 울릉도지역의 초등학교를 찾아 친환경에너지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코오롱그룹이 지역 위치의 특수한 상황으로 인해 교육과 문화 혜택을 상대적으로 누리지 못하는 울릉도 지역 학생들을 대상으로 나눔 활동을 펼치며 사회와 튼튼한 연대를 바탕으로 더불어 살고 함께 나누자는 We Togerther 2021 실천을 이어나간다.

울릉도는 코로나19 영향이 장기간 지속되며 학생들이 외부와의 교류를 통한 교육 및 문화 체험의 기회가 점차 줄어들고 있는 상황이다. 코오롱은 이에 교육과 시설 인프라를 활용해 방역 수칙을 준수하며 나눔 활동을 펼친다.

코오롱그룹의 비영리재단인 꽃과어린왕자가 운영하는 ‘찾아가는 에너지학교, 에코롱롱’은 28일부터 30일까지 사흘간 울릉도 내 전체 초등학교 5곳을 돌며 학생들이 친환경에너지를 탐색하고 체험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진행한다.

5톤 트럭을 특수 개조한 친환경에너지 교육 차량은 서울시 마곡산업지구 내 코오롱 One&Only(원앤온리)타워에서부터 육로와 해로 600km를 달려 울릉도 초등학교를 방문했다. 학생들은 차량 내부에서 친환경에너지와 관련된 원리를 체험한 후 수소자동차를 만들어 보는 수소자동차 롱롱, 태양에너지를 통해 얻은 전기의 힘과 겨루는 햇빛 줄다리기, 태양열 조리기를 직접 만들어 보는 햇볕 요리사 등에 참여해 직접 친환경에너지를 만들어 보는 시간을 가졌다.

김윤원 코오롱 CSR사무국 수석은 “울릉도는 기상변화에 따라 선박의 운항 상황이 달라지고 5톤 교육 차량의 선적 등 평소보다 준비가 힘들었지만 학생들이 적극적으로 교육에 참여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내게 돼 큰 보람을 느꼈다”라며 “앞으로도 접근이 쉽지 않은 곳이라도 학생들과 함께 하며 친환경에너지 전도사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