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전력기술, 고위직 이해충돌방지 교육·실천서약 실시
한국전력기술, 고위직 이해충돌방지 교육·실천서약 실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0.05 18: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렴한 업무환경 조성 목적
김성암 한국전력기술 사장이 이해충돌방지 실천서약에 참여하고 있다.
김성암 한국전력기술 사장이 이해충돌방지 실천서약에 참여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기술(사장 김성암)은 5일 김천 본사에서 경영진 및 주요 부서장들이 참석한 가운데 고위직 이해충돌방지 특별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2022년 5월19일부터 시행되는 ‘이해충돌방지법’ 대해 고위직을 중심으로 인식 강화 및 이해도를 높여 청렴한 업무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마련됐으며 한국전력기술의 청렴시민감사관으로 활동하고 있는 백지은 변호사의 강의로 진행됐다. 

교육 실시 후에는 전 경영진이 릴레이로 ‘이해충돌방지 실천 서약’을 통해 공직자로서 공정하고 깨끗하게 업무수행에 임할 것을 다시 한 번 다짐했다. 

한국전력기술은 지난달 13일부터 이달 8일 약 한달간 청탁금지법 시행 5주년 맞이 ‘청렴윤리 집중강조기간’을 운영하고 있다. 집중강조기간에는 전 임직원 이해충돌방지 실천서약을 비롯해 청렴실천 데일리 체크리스트, 국민참여 SNS 퀴즈, 청렴윤리 캠페인 등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을 마련해 임직원의 청렴인식 내재화 및 대내외 전파를 도모한다.

김성암 한국전력기술 사장은 “앞으로도 더욱 솔선수범해 청렴한 기업문화를 이끌어 가겠다”라며 “공공기관의 윤리경영이 더욱 강조되고 있는 만큼 국민 눈높이에 맞는 투명하고 공정한 업무수행으로 항상 신뢰받는 기업이 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