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혁신도시 청렴사회민관협의회, 이해충돌 방지 ‘앞장’
울산혁신도시 청렴사회민관협의회, 이해충돌 방지 ‘앞장’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0.08 13: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혁신도시 공공기관 7곳 공동 청렴서약
서약식 참여 공공기관 7곳인 울산광역시교육청, 근로복지공단, 한국동서발전,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석유공사, 한국에너지공단 로고.
서약식 참여 공공기관 7곳인 울산광역시교육청, 근로복지공단, 한국동서발전,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석유공사, 한국에너지공단 로고.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울산혁신도시 내 공공기관 7곳(울산광역시교육청, 근로복지공단, 한국동서발전,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 한국산업인력공단, 한국석유공사, 한국에너지공단)이 부패행위 예방을 위한 공직자 이해충돌방지 준수와 청렴문화 확산에 앞장선다.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은 8일 김상철 동서발전 상임감사위원을 비롯한 각 기관 기관장, 상임감사위원 등이 ‘공직자 이해충돌방지법 준수를 위한 공동 청렴서약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서약식은 공직자 이해충돌방지법의 오는 2022년 시행을 앞두고 공직자의 직무수행과 관련한 사적 이익추구 금지와 공정한 직무수행을 다짐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약서에는 △공정하고 청렴한 직무수행 △공평무사 처신 △직무관련자 우대‧차별 금지 △제척상황에서 직무수행 회피를 통한 이해충돌 방지 등의 내용이 담겼다.

김상철 동서발전 상임감사위원은 “이번 서약식을 계기로 울산혁신도시 공공기관 간 협력을 통해 공직자 이해충돌을 근본적으로 차단하고 신뢰받는 공직 문화를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