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이엔지, 탄소중립·RE100 실현 방안 제시
신성이엔지, 탄소중립·RE100 실현 방안 제시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10.13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출력 태양광 모듈·고내구성 친환경 모듈 소개
에너지대전 신성이엔지 부스 조감도.
에너지대전 신성이엔지 부스 조감도.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신성이엔지가 13일부터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되는 2021 대한민국 에너지대전에 참가해 다양한 고출력 태양광 모듈을 통한 탄소중립과 RE100 솔루션을 선보인다. 

신성이엔지는 이번 전시회에서 고출력 태양광 모듈과 다양한 환경에서 발전 가능한 고내구성 친환경 태양광 모듈을 선보인다. 태양전지를 반으로 잘라서 연결한 태양광 모듈은 최대 555W의 고출력으로 21.4%의 높은 효율을 자랑하며 양면 구조로 후면을 통해 5~25%의 추가 발전이 가능하다. 함께 선보인 고내구성 친환경 모듈은 수상태양광과 같은 다양한 환경에 설치 가능하도록 특수 설계됐으며 극한의 환경에서도 안정적인 발전량을 제공한다.

건물 일체형 태양광 발전시스템(BIPV)인 솔라스킨과 천장형 공기청정기인 퓨어루미도 선보인다. 코오롱글로벌과 함께 개발한 솔라스킨은 건축자재의 질감 및 색상이 적용된 태양광 모듈로 태양광으로 전력을 생산 함은 물론 건축자재로 활용이 가능해 심미성 향상에도 신경을 쓴 제품이다. 퓨어루미는 공기청정기와 실내 조명이 일체형으로 천장에 설치돼 별도의 공간을 차지하지 않으며 미세먼지부터 냄새 및 유해가스까지 제거하여 쾌적한 실내 환경을 유지시켜준다.

신성이엔지는 탄소중립과 RE100 달성을 위한 솔루션도 선보일 계획이다. 자체 사업장을 통해 96%의 탄소중립을 달성하고 옥상 및 유휴 부지에 설치된 태양광과 ESS를 통해 40% 이상의 전력을 자체 조달한 노하우로 재생에너지로의 전환을 촉진시킬 방안이다. 최근에는 산업단지 RE100 지원을 위해 해줌, 한국RE100 협의체와 업무협약을 체결하며 기업과 지자체의 친환경에너지 투자도 적극 육성하고 있다.

신성이엔지의 관계자는 “고출력 태양광 모듈, 고내구성 친환경 모듈과 솔라스킨을 통한 탄소중립 및 RE100 달성을 위한 솔루션을 선보일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차별화된 제품으로 시장을 선도 할 수 있도록 다양한 제품을 선보일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