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과기대, ‘위험도기반 과학적 안전관리’ 교육훈련 실시
서울과기대, ‘위험도기반 과학적 안전관리’ 교육훈련 실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10.19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양에너지‧코원에너지서비스 임직원 대상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서울과학기술대학교 에너지기술인력양성센터에서는 해양에너지(대표 김형순), 코원에너지서비스(대표 배명호) 임직원을 대상으로 ‘위험도기반의 과학적 안전관리’ 교육과정을 실시했다.

가스, 정유, 석유, 전력 등 에너지산업분야의 기술이 급속히 발전함에 따라 시설이 복잡·다양화되고 있으며 생산효율을 증가시키기 위해 고온, 고압의 조건 하에서 운전하는 압력용기 등 장치시설이 급증하고 있는 추세다.

이러한 압력용기, 배관 등의 장치시설들은 설치 후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차 노후화됨으로써 보수(Repair), 대체(Replacement) 및 폐기(Decommissioning)되고 있으나 경제적, 환경적 요인 등으로 이들의 보수 및 대체가 용이하지 않음을 고려해 볼 때 이로 인한 대형사고의 개연성은 그 어느 때 보다도 더욱 높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노후화된 장치들을 유지보존 상태, 경제성 및 안전성에 따라 가장 효과적이고 적절한 시기에 검사하고 보수해야 될 필요성이 대두됨에 따라 이에 필요한 적합한 기법인 RBI(Risk Based Inaspection: 위험도평가에 의한 검사기법)에 대한 교육과정을 개설했다.

센터는 해당분야에 종사하는 (주)해양에너지, 코원에너지서비스 임직원 재직자를 중심으로 △설비위험성평가 개요 △위험도기반검사의 개론 및 활용 △위험도(RISK)의 산정(이미해 올댓세이프티 대표)과 △공정위험성평가의 개요 △HAZOP 개요 및 사례(김형서 헤르스 대표)분야를 비대면 교육으로 성공리에 실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