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안전公, 2021년 KGS 젠더자문관 회의 개최
가스안전公, 2021년 KGS 젠더자문관 회의 개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10.19 1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성평등 진행과제 발굴, 성인지 예산사업 개선사항 등 논의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가운데)과 젠더자문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임해종 한국가스안전공사 사장(가운데)과 젠더자문관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한국가스안전공사(사장 임해종)는 19일 충북혁신도시 소재 본사 임원 회의실에서 2021년 제1회 젠더자문관 회의를 개최했다.

이남희 충청북도 여성가족정책관, 조혜경 성인지정책연구소 모든 대표 등 5인으로 구성된 젠더자문관 그룹과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 등 9인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된 이번 회의에서는 새롭게 구성된 젠더자문관 위촉식을 가졌다.
 
특히 가스안전공사가 진행한 양성평등 주간 행사 결과보고와 양성평등 진행과제 발굴, 성인지 예산사업 개선사항 등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가스안전공사는 지난 2018년 젠더자문관을 선임해 현재까지 운영하고 있으며 이들은 차별 철폐, 여성의 권익 향상 및 젠더적 관점에서의 사업평가 등을 담당하고 그 개선을 권고하는 임무를 수행하고 있다.

이와 함께 가스안전공사가 시행하는 성별영향평가에 따른 성인지 정책에 대한 자문 및 조언 등도 담당한다.

임해종 가스안전공사 사장은 “공사의 건강한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조직 내 성차별적 요소제거 및 양성평등정책 추진 기반을 강화해 실질적인 양성평등을 구현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