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함께일하는재단, 방구석 크라우드펀딩 토크 개최
한전·함께일하는재단, 방구석 크라우드펀딩 토크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0.21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하우 공유 자리 마련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공사(사장 정승일)와 (재)함께일하는재단(이사장 이세중)이 ‘방구석 크라우드펀딩 토크’를 오는 26일 온라인으로 진행한다.

이번 행사는 한전 사회적경제조직 크라우드펀딩 지원사업 성과공유회의 일환으로 펀딩 참여기업 중 우수성과를 달성한 기업 3곳의 사례와 노하우를 공유하는 자리다.

이번 행사는 세 개의 세션으로 진행된다. 먼저 세션 1에서는 ‘발로 뛰는 마케팅’이라는 주제로 이지웅 업드림코리아 대표가 펀딩 실패사례와 성공사례를 토대로 기업의 펀딩전략과 마케팅 노하우를 전달할 예정이다.

세션 2에서는 지역의 가치를 담은 ‘서울핃자’라는 주제로 박꽃별 코발트사회적협동조합 대표가 도농상생을 위해 지역의 농산물을 활용한 피자 개발과 카카오메이커스 입점 사례를 소개한다.

마지막으로 세션3 ‘크라우드펀딩 똑똑하게 활용하기’에서는 강혁주 애니먼협동조합 대표가 펀딩실적을 기업의 성과로 만들어 새로운 판로를 개척할 수 있었던 사례를 공유한다.

이번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온라인 판로의 중요성이 부각되고 있는 가운데 크라우드펀딩을 활용한 기업의 다양한 사례를 소개한다. 또한 사전에 참여자에게 질문을 받아 현장에서 답변하는 시간을 마련해 펀딩을 준비하고 있는 기업에게 도움이 되도록 준비했다.

양측이 지난해 10월부터 올해 9월까지 진행한 이번 사업은 사회적경제조직의 홍보 및 판로확대, 지역경제 활성화, 가치소비 확대 등 사회적경제조직의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진행됐다. 

총 29개의 기업이 리워드형 펀딩을 진행해 약 6억원의 펀딩을 달성했으며 참여기업은 펀딩 수행을 위한 콘텐츠 제작과 홍보, 리워드 제작비용을 지원받았다.

한전 사회적경제조직 크라우드펀딩 지원사업은 사회적경제조직의 생태계를 조성하고 지속성장을 위한 발판을 마련하고자 지난 2018년부터 진행됐다. 현재까지 83개 기업이 참가해 약 19억원의 펀딩 누적금액을 달성했다.

사전 신청은 함께일하는재단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으며 ‘방구석 크라우드펀딩 토크’는 26일 함께일하는재단 유튜브를 통해 실시간으로 만나볼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