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보건공단, ‘안전송’ 2종 공개
안전보건공단, ‘안전송’ 2종 공개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10.25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트로트 가수 홍지윤, 뮤직 크리에이터 넵킨스 참여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안전보건공단(이사장 박두용)은 산업안전을 소재로 유명 예술가와 협업해 제작한 트로트와 힙합 버전의 안전송 2종을 25일 공개했다.

안전보건공단은 다양한 연령대·취향별로 즐길 수 있는 노래를 통해 자연스럽게 안전의식을 높일 수 있도록 트로트 버전의 안전송 함께, 안전과 힙합 버전의 안전송 SAFE를 각각 제작했다.

트로트 ‘함께, 안전’은 ‘미스트롯2’에서 선을 수상한 가수 홍지윤이 참여한 노래로 경쾌한 선율에 특유의 힘 있는 가창력을 더해 ‘산업재해는 사업주와 노동자 모두 함께해야 예방할 수 있다’라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힙합 ‘SAFE’는 최근 젊은 층에 인기 있는 SNS ‘틱톡(TicTok)’에서 한국인 최초 10억 조회 수를 달성한 음악 창작자 넵킨스가 참여했다.

특히 해당 곡은 실제 건설현장 및 제조업에서 사용하는 설비·장비 등에서 나오는 소리를 통해 리듬과 화음을 만들어 안전에 대한 흥미와 관심을 유도한다.

트로트 및 힙합 안전송 뮤직비디오 2종은 공단 유튜브 채널(채널명: 안전보건공단 안젤이)에서 25일 12시 이후 시청할 수 있다.

박두용 안전보건공단 이사장은 “자칫 무거울 수 있는 ‘안전’이라는 주제가 유명 예술가와 협업을 통해 경쾌한 선율과 가사로 더욱 친근하게 전달되길 기대한다”라며 “이번 안전송으로 예비산업인력과 중·장년층을 포함한 다양한 연령층의 사업주와 노동자들이 안전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살피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