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시민연대, 탄소중립 실천 연중캠페인 전개
에너지시민연대, 탄소중립 실천 연중캠페인 전개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11.02 16: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활속 에너지절약 등 시행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국내 최대 에너지 전문 NGO 네트워크인 에너지시민연대는 전국 223개 회원단체들과 함께 ‘2050 탄소중립, 국민실천이 답이다’ 캠페인을 지난 3월부터 진행 중이다.

IPCC(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 제6차 평가보고서(AR6)에 의하면 산업화 이전과 비교해 지구의 온도가 1.5°C 상승하는 시나리오가 2018년 ‘지구온도 1.5°C’ 중간보고서보다 10년 이상 앞당겨질 것으로 보여진다. 

특히 온실가스 배출량과 농도를 예측하는 대표농도 경로인 RCP(representative Concentration Pathways) 2.6의 경우 2050년까지 탄소중립이 달성돼야 지구온도의 상승폭을 낮출 수 있을 것이라는 예측하고 있다.

이에 에너지시민연대는 매월 22일 밤 9시부터 5분간 소등 캠페인과 함께 생활 속에서 에너지 절약을 통해 탄소중립 실현에 참여하는 켐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특히 11월에는 에너지 사용이 급증하는 동절기를 맞아 △실내 적정온도 20°C 지키기 △창문 틈새 문풍지 끼워 외부바람 차단하기 △주기적으로 보일러 청소하기 등 효율적인 에너지 사용으로 난방비를 절감하고 미세먼지 발생을 줄이는 저탄소 생활로 따뜻하게 겨울을 지낼 수 있는 캠페인을 적극적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