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국산 원격업무 VDI시스템 운영 개시
중부발전, 국산 원격업무 VDI시스템 운영 개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11.11 14: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마트 오피스, 국산 소프트웨어로 원격업무 시스템 구축 완료
한국중부발전 직원이 원격업무 VDI시스템을 이용하고 있다.
한국중부발전 직원이 원격업무 VDI시스템을 이용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으로 인한 원격업무 수요증가와 그에 따른 내부 정보자산 유출 방지 대책 및 관련 규정 준수를 위해 ‘원격업무 지원용 가상화시스템(VDI) 구축’ 사업을 완료했다.

이번 원격업무 VDI(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시스템 도입을 통해 공공기관 ‘원격업무 통합보안매뉴얼’을 완벽히 준수하는 안전한 시스템 환경을 구현하게 됐다.

구축된 원격업무 시스템은 데스크탑 가상화 기술을 통해 기존 PC 자원을 클라우드에서 제공받는 개념으로, 인터넷이 연결된 곳이면 다양한 단말을 통하여 언제 어디서든 일할 수 있는 ‘Work Anywhere’ 서비스다.

국내 토종 원천기술 기반의 SK브로드밴드 클라우드PC를 이용해 구축했으며 플랫폼 전 영역을 오픈소스 기반 기술로 내재화해 주요 기술에 대한 외산 종속성이 적고 공공기관 구축환경에 최적화할 수 있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번 사업으로 국가 보안요구사항을 완벽히 준수하는 원격근무 환경을 구축해 기관 정보자산을 보호하는 동시에 효율적인 업무환경 제공으로 원격업무 생산성도 높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국산 VDI 원격근무 시스템 도입을 통해 비대면 업무 혁신과 국산 SW 도입 활성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