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산시, 첫 수소전기버스 운행
양산시, 첫 수소전기버스 운행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11.19 17: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4년까지 4대 추가 도입
양산시에서 운행하는 수소전기버스.
양산시에서 운행하는 수소전기버스.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양산시가 19일부터 수소전기버스 운행을 시작한다.

이번에 운행을 시작하는 수소전기버스는 증산차고지를 출발해 양산환승센터를 경유해 석산지역까지 운행하는 8번 노선에 배차됐으며 하루 운행거리는 200㎞로 5시55분부터 22시55분까지 하루 12회(편도) 운행하게 된다.

수소전기버스는 내연기관 차량과 달리 주행 시 이산화탄소 등 대기오염물질을 배출하지 않고 전기를 만들기 위해 공기 중 미세먼지가 포함된 산소가 차량 내부로 들어가 수소전기와 결합해 오염물질을 99.9% 제거된 깨끗한 물만 배출해 대기환경 개선에도 큰 도움이 된다.

또한 1㎞ 운행 시 4,863kg의 공기를 정화하는 작용을 하며 연간 8만6,000㎞ 운행 시 총 41만8,218㎏의 공기를 정화해 성인 약 76명이 1년 동안 깨끗한 공기를 마실 수 있는 양으로 만들어 주는 친환경버스다.

양산시의 관계자는 “양산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에 증산 수소충전소가 지난달 24일 개소식을 열고 운영을 시작했다”라며 “이번 첫 수소전기버스 도입을 시작으로 2025년까지 4대 추가 도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친환경 수소전기산업 인프라 구축 및 무공해차 보급 확산을 대중교통에도 적극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