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기대·시흥시, 지역 문제해결 아이디어 발굴
산기대·시흥시, 지역 문제해결 아이디어 발굴
  • 송명규 기자
  • 승인 2021.11.22 15: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 지역사회 참여 교과’ 성과공유회 개최
2021 지역사회 참여 교과 성과공유회 포스터.
2021 지역사회 참여 교과 성과공유회 포스터.

[투데이에너지 송명규 기자] 한국산업기술대학교(총장 박건수) 지역협업센터는 시흥시(시장 임병택) 대학협력팀과 공동으로 24일 교내 아트센터에서 ‘2021 지역사회 참여 교과(CE·Community Engagement, 이하 CE 교과) 성과공유회’를 개최한다.

CE 교과는 기존 정규과목에 시흥시의 다양한 현안을 수업 주제로 접목해 지역사회를 이해하고 도출된 아이디어를 시정에 반영하도록 설계한 지역 참여형 교육모델이다

이날 행사는 인기 예능 ‘유 퀴즈 온 더 블록’의 형식을 빌려 지역 현안에 대해 대학과 지자체가 퀴즈로 소통하는 내용으로 구성됐으며 대학가에 본격화된 위드 코로나 전환에 발맞춰 300여 명의 학생이 대면·비대면 혼합 방식으로 참여한다.

지난 1학기 CE 수업을 통해 도출한 250여개의 팀별 과제 가운데 △시흥 버스 혼잡도 빅데이터를 통한 탄력배차(총장상) △유휴공장을 활용한 자전거 영화관 설립(시흥시장상) △소외계층 튜터링 서비스(시흥시의회 의장상) 등 창의적인 정책아이디어를 제시한 3개 팀을 선정, 성과 발표회 및 시상식을 한다.

학생들과의 소통 패널로는 박건수 총장을 비롯해 임병택 시흥시장, 박춘호 시흥시의회 의장, 안선희·홍헌영 시의원이 참석한다. 이들은 대학과 지자체 간 다양한 정책과제를 발굴하고 학생들이 수업을 통해 제안한 지역 현안을 놓고 토론을 벌인다.

CE 교과는 지역 혁신 인재 양성 정책의 하나로 지난해 8월 시흥시가 제안하고 한국산업기술대가 설계한 대표적인 관학 협력 모델로 평가받고 있다. 올해 두 학기에 걸쳐 21개 과목(31개 학습반)에 1,153명이 참여하는 등 학생들의 호응도 높다. 특히 이번 2학기 수업에서는 경기콘텐츠진흥원과 연계한 게임공학과·디자인공학부 간 협력 수업으로 문화·기술을 융합한 지역 혁신 인재를 양성할 수 있는 기반도 마련했다.

박건수 총장은 “CE 교과를 통해 학생들이 지역사회를 바라보는 관점이 다양한 문제해결 형태로 도출되고 있다”라며 “학생들의 창의적 아이디어 결과물이 소멸하지 않고 지역사회의 긍정적 변화를 이끌어나갈 수 있도록 시흥시와 협력해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